언론보도

[인더스트리뉴스] 소셜컨설팅그룹, 4차 산업혁명 시대의 CSR 프로젝트 혁신 방안 논의

작성자
scgtalent
작성일
2018-06-30 19:24
조회
91
최근 4차 산업혁명은 전 세계적으로 가장 뜨거운 화두이다. 이에 따라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프로젝트도 4차 산업혁명 기술이 적용되어 빠른 속도로 혁신되고 있다.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정보통신기술(ICT), 클라우드, 드론 등을 통해 사회혁신을 이루어 내는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다.
사물인터넷, 사물인터넷, 정보통신기술 기업들의 CSR 전략 소개

[인더스트리뉴스 박관희 기자] 소셜컨설팅그룹(이하 SCG)은 오는 7월 20일 부산 거제종합사회복지관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CSR 프로젝트 혁신 방안’을 주제로 대규모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SCG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최초의 이번 컨퍼런스는 JB금융지주, SKT, KT, 스마트소셜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CSR의 방향과 구체적인 사례를 통해 다양한 CSR 전략을 설명한다. SKT는 세계 2위의 경쟁력을 가진 IoT(사물인터넷)을 적용한 스마트홈 역량으로 불편하고 소외된 사람들이 보다 편리하게 일상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소셜컨설팅그룹(이하 SCG)은 오는 7월 20일 부산 거제종합사회복지관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CSR 프로젝트 혁신 방안’을 주제로 대규모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사진=소셜컨설팅그룹]
KT는 인프라가 열악한 도서 산간지역에 기가 네트워크 기술과 최신 ICT 솔루션을 적용해 교육, 문화, 경제, 안전분야에서 주민들 삶의 질을 개선하여 공유가치를 창출한다. 스마트소셜은 빅데이터를 활용해 구직자와 기업의 잡미스매칭을 해결하고 있다.

SCG 고영 대표는 “컨퍼런스가 대한민국 최초로 4차 산업혁명 기술이 누구를 향해야 하고, 누구를 바라보며 혁신할 수 있는지 보여주는 컨퍼런스가 될 것이며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많은 기업들과 사회구성원들이 기술, 융합, 사람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깊게 고민하고 그 해답을 얻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이야기했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JB금융지주 유승권 팀장의 ’4차 산업혁명과 기업사회공헌·산타, 세일즈맨, 닥터’의 주제 발표를 시작으로 정우식 SKT 본부장은 ‘스마트홈 생태계와 CSR’의 주제로 발표한다. 김미화 KT 팀장은 ‘ICT기술을 활용한 KT 기가스토리 프로젝트’로 발표한다. 스마트소셜 김희동 대표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지역 청년과 중소기업의 잡미스매치 문제 해결을 위한 우리의 도전’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출처 : 인더스트리뉴스(http://www.industr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