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일간제주] [4차 산업혁명] SCG 공유경제 시장 트렌드 워크샵 개최

작성자
scgtalent
작성일
2017-12-19 13:27
조회
81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빠르게 다가오면서 공유경제 시장이 점차 활성화되고 있다. 스마트폰을 통한 공급자와 수요자간의 실시간 연결, 위치 기반 서비스, 무선 인터넷, 모바일 결제 시스템, 빅데이터 등이 종합적으로 맞물려서 일어난 변화다.

최근 국내 기업들도 공유경제 관련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현대자동차는 최근 카풀 서비스 기업인 럭시와 공동으로 '카풀 이웃으로 내차 만들기'라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협업을 통해 차량 이동 데이터 활용 방안은 물론 공급-수요자의 매칭 알고리즘, 공유경제 운영 플랫폼 등을 면밀히 연구함으로써 기존의 차량공유 사업을 뛰어넘는 새로운 모빌리티 비즈니스 개발 역량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

국내 은행산업에도 공유경제 개념을 도입한 비즈니스 모델이 첫 등장했다.

최근 신한은행은 차량 공유 서비스 기업 '쏘카(SOCAR)'와의 협력을 통해 은행 본점 주차장을 '쏘카존'으로 활용, 내부 직원뿐 아니라 외부 일반 고객도 공유차량인 쏘카를 사용할 수 있도록 오픈하기로 했다. 내달까지 전기차 충전기도 설치할 예정이다.

금융 상품과도 연계해 신한은행 적금 상품에 가입할 경우 쏘카 3시간 무료이용권을 제공한다. 또 쏘카존에 설치되는 전기차 충전기를 이용할 수 있는 전기차를 신한마이카(MyCar)대출을 통해 구매할 경우 추가 금리감면 혜택도 제공한다.

이러한 흐름에 맞춰 사단법인 소셜컨설팅그룹 SCG(대표: 고영)는 ‘4차 산업혁명 공유경제 시장 트렌드’를 주제로 마포구 서교동에서 워크샵을 개최한다.

행사 주요 내용은 ▲국내외 공유경제 시장 트렌드 ▲부동산 공간 공유 시장 트렌드 ▲운송수단 공유 시장 트렌드 ▲재화/서비스 공유 시장 트렌드 ▲콘텐츠 공유 시장 트렌드 ▲노동력 공유 시장 트렌드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 행사는 공유경제 관련 기업 임직원 및 예비 창업자들에게 새로운 시야와 관점을 갖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출처 : http://www.ilganjeju.com/news/articleView.html?idxno=43948